처음에는 정밀히 따라 그리는 게 어려웠는데 하면 할수록 요령도 재미도 붙어서 즐겁게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.
좋은 기회 주신 창공에 감사합니다^^